%, 2019년엔 74.1%까지 내려앉았다. 예를 들어 제주시에서도 중심가인 이도2동 전원파크맨션은 두 차례 유찰된 후 지난해 말 감정가(2억5100만원)의 71%인 1억8510만원에 낙찰됐다. 숙박업소와 음식점 등 업무·상업시설 경매 시장 역시 분위기가 좋지 않기는 마찬가지다. 지난해 480건이 경매 시장에 나와 135건이 낙찰돼 낙찰률이 28.1%에 불과했다. 재작년과 낙찰률(29

Bitnami